檢, 최순실 빌딩 매각 후 19억 세금 빼돌린 혐의 수사…정유라 휴대전화 압수

검찰이 박근혜 정부의 ‘비선실세’ 최순실(개명 최서원) 씨가 빌딩을 매각한 뒤 19억 원에 달하는 양도소득세를 내지 않고 체납처분을 면탈하려 한 정황을 포착해 수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. 수원지방검찰청은 26일 최 씨와 정유라 씨가 양도소득세를 내지 않고 체납처분을 면탈한 혐의로 국세청이 고발해와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. 최 씨와 정 씨는 올해 초 최 씨 소유의 서울 미승빌딩을 100억 […]